평범함 속의 특별함, 엠앤더블유(The Special Things in Common Sense, withMNW)
withMNW
email icon 문의 메일 보내기
Story Collections Notice Review

최원명과 이승훈, 두 명의 디렉터가 2010년 처음 선보인 '엠엔더블유(withMNW)'는 '평범함 속의 특별함(The Special Things in Common Sense)'을 옷으로 표현하는 브랜드입니다. 

 

엠엔더블유의 옷에는 전통적인 남성 복식과 빈티지, 고전적인 아이템을 향한 애정이 깃들어 있습니다. 이는 곧 뚜렷한 개성과 즐거운 일상복의 재치로 드러납니다.

 

 

음악, 스트리트웨어, 전통적인 캐주얼웨어부터 밀리터리웨어와 주변 창작자들까지, 엠엔더블유는 항상 디렉터들이 관심 두는 방향으로 자연스럽게 흐릅니다. 집업 후드 파카와 트러커 캡, 스웨트셔츠와 트레이닝 팬츠처럼, 엠엔더블유의 아이템은 누구나 옷장에 두고 싶은 옷이면서, 특유의 그래픽과 색채를 곁들입니다. 일상에서 편하게 오래 입을 수 있도록 봉제를 꼼꼼하게 신경 쓰고, 직접 옷을 입었을 때의 실루엣과 착용감 또한 무엇보다 중요하게 여깁니다. 

 

 

대량 생산이 아닌 한정 생산(limited edition)으로 높은 품질의 기성복과 장신구를 만드는 엠엔더블유의 컬렉션에서 변하지 않은 것은 단 하나입니다. 디렉터들 스스로 입고 싶은 옷을 만든다는 관점이자, 다짐입니다.